태그 : netflix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서부 전선 이상 없다 (2022)

1. 1917에서 보여준 1차 대전의 비주얼도 훌륭했지만 개인적으로는 서부 전선 이상 없다가 보여주는 것이 더 강렬하게 와 닿았다. 진창으로 변한 참호라인에서 먹고 자는 모습부터 포탄이 터진 폭발한 자리에 생긴 물웅덩이, 진흙탕에 철조망 등 각종 장애물이 즐비한 "무인지대"의 모습 거기다가 기관총 사격에 속절없이 쓰러지는 병사들의 모습 등등 1...

수리남 (2022)

1.일단 재미있냐 없냐만을 따졌을때는 재미있다고 할만했다. 그러나 이 작품이 좋으냐 아니냐고 하면 그렇게 좋진 않았다고 해야겠다. 윤종빈이라는 감독이 그간 찍어온 영화의 퀄리티를 생각하면 그 이름값에는 못미치는 퀄리티. 2.영화와 드라마는 그 문법이 다르고 호흡이 다른데 윤종빈 감독이 그 부분에 대해 크게 생각하지 않고 만들었다는 느낌이 강하게...

그레이 맨 (2022)

1.굉장히 익숙한 맛의 영화라 보다보면 어 이거 어디서 본거 같은데 하는 생각이 들고 이 다음에 어떻게 돌아갈지 예상이 되고 그 예상을 빗나가질 않는다.아무튼 기존의 액션영화들과 차별화를 둘만한 지점이 있다면 주연 배우 라이언 고슬링을 짚을 수 있겠다. 드라이브 정도를 제외하면 전반적으로 잔잔한 영화들 위주로 출연했고 드라이브도 액션씬들이 그렇...

카터 (2022)

1.감독이 정병길 감독이란거 보고 액션으로 꽉꽉 눌러담았겠구나 생각했는데 이 정도면 액션이 아주 꽉꽉 눌러담은 고봉밥 그 자체로사실상 러닝타임 내내 쉬는 시간 없이 몰아친다고 봐도 무방할 정도다. CG를 쓴 티가 굉장히 많이 나고 후반부는 CG퀄이 영 좋지 못하다만 그렇다고해도 뭐 빔 뿅뿅거리고 손동작 몇번하는게 아니라 진짜 배우가 구...

오징어 게임

스포일러가 있을 수 있습니다. 아직 본 드라마를 보지 않으셨다면 본 글을 읽지 말기를 권합니다. 도박묵시록 카이지를 비롯해 데스게임 장르의 작품들과 유사성은 여러 사람이 이야기 했으니 굳이 말할 필요는 없을 것 같은데 이런 류의 작품들이 보통 목숨이 걸린 극단적인 상황에서 게임을 하도록 내던져지면 주인공이 게임의 맹점을 파고든...

아미 오브 더 데드 (2021)

좀비영화 새벽의 저주로 화려하게 데뷔한 잭 스나이더가 감독한 좀비영화인데 그 무대가 좀비로 가득찬 라스베가스고 호랑이 좀비에 말타는 좀비까지, 거기다가 주연이 바티스타 형님이라니, 이쯤되면 기대를 안할 수가 없는데 안타깝게도 그 기대감은 산산히 박살나고 말았다. 영화의 시작, 군용차량과 민간차량이 충돌했는데 둘 다 박살나는 부분에서 뭔가 기분이...

헌트 (2020)

스포일러가 있을 수 있으니 아직 영화를 보지 않으신 분은 되도록 읽지 말기를 권합니다.1. 제작비 1,400만 달러의 저예산 영화라 알만한 배우는 힐러리 스웽크 정도에 막 빵빵 터지고 총알 후두두두 쏟아붓는 물량은 없지만 일단 배우들이 몸으로 하는 액션은 제법 공들인 티가 난다. 거기에 총이나 칼침맞고 피 터지는 고어 장면의 수위는 또 생각외로...

OTT서비스로 영화를 보다보니 느끼는 것

악평이 자자한 영화들도 넷플릭스나 왓챠같은 OTT서비스로 보면 생각외로 볼만하다는 것. 영화를 굉장히 관대한(?) 시선으로 보게 된다고 해야될까. 아무래도 영화를 고르고 극장까지 가는데 걸리는 시간과 돈 거기에 관람료까지 적지 않은 자원을 투입해서 영화를 보는 것에 비해 그냥 편안하게 침대나 소파에 누워 뭘 볼까 휘적...

낙원의 밤 (2021)

신세계가 그러했듯 느와르 장르하면 생각나는 전형적인 캐릭터들로 채워져있고 그만큼 이야기의 진행도 전형적이다. 사건이 이렇게 흘러가겠구나 싶은 예상을 벗어나지 않고 죽겠구나 싶은 캐릭터는 여지없이 죽는다. 굳이 하나의 변수(?)를 꼽자면 약속은 지키는 마 이사(차승원) 정도일까. 하지만 마 이사 하나로는 변주를 주기에 역부족이고 그마저도 독전의 그것과 상...

승리호 (2021)

넷플릭스로 나온다길래 여러 면에서 좀 우려를 했는데 생각했던 것보단 잘 나온 편. 익숙한 63빌딩을 보여준 다음 끝이 보이지 않는 마천루를 보여주는 공간묘사나 CG 등 비주얼적인 측면에서는 딱히 흠잡을 구석이 없었다. 거기에 아무튼 러닝타임 동안 눈을 잡아 끄는 상업영화의 미덕도 그럭저럭 갖추고 있다.일각에선 디워나 7광구를 들먹이던데 총체적 난국이었던...
1